익산시 치매안심센터, 찾아가는 기억력검사 운영

경로당, 복지관 등 방문해 기억력검사와 치매관리 교육 진행

강영애 기자 | 기사입력 2024/04/18 [16:30]

익산시 치매안심센터, 찾아가는 기억력검사 운영

경로당, 복지관 등 방문해 기억력검사와 치매관리 교육 진행

강영애 기자 | 입력 : 2024/04/18 [16:30]

익산시 치매안심센터가 치매없는 건강한 노후를 위해 '찾아가는 기억력검사'를 운영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찾아가는 기억력검사는 치매안심센터 방문이 어려운 60세 이상 어르신들을 위해 경로당복지관 등 생활터에 직접 방문해 치매선별검사를 진행하는 사업이다.

 

기억력지남력 등 19개 문항으로 이루어진 질문지를 이용해 무료 검사를 실시한다아울러 치매 인식 개선예방 수칙 등 치매 환자와 보호자가 할 수 있는 치매관리 교육도 이뤄진다. 

 

 

기억력 검사 후 인지 저하가 의심되면 2차로 신경심리검사와 진단의학검사정신의학과전문의의 진료가 진행된다치매진단 시에는 조호물품과 치료관리비를 비롯해 쉼터 이용 등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사업은 연중 운영할 예정으로 찾아가는 기억력검사를 원하는 기관에서는 익산시치매안심센터(063-859-7550)로 문의하면 된다.

 

이진윤 보건소장은 "초고령사회에서 건강한 노후 생활을 위해서는 정기적인 건강검진과 식단관리운동 등의 노력이 필요하다"며 "치매조기검진 또한 치매 중증화 예방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익산시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월부터 함열읍성당면망성면 등 읍면 지역뿐만 아니라 동산동인화동 등 40여 개의 장소에서 찾아가는 기억력검사를 진행했다.

<강영애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