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동 새마을부녀회, 여름나기 반찬 나눔 행사

취약계층 52세대에 얼갈이열무김치, 돼지불고기 전달

이은주 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15:54]

삼성동 새마을부녀회, 여름나기 반찬 나눔 행사

취약계층 52세대에 얼갈이열무김치, 돼지불고기 전달

이은주 기자 | 입력 : 2024/06/18 [15:54]

삼성동 새마을부녀회(회장 전금숙)는 18일 반찬 나눔 행사를 펼치며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이날 부녀회원 20여 명은 여름을 맞아 입맛을 돋울 수 있는 얼갈이열무김치돼지불고기를 준비했다. 

 

 

이어 홀몸 어르신과 생활이 어려운 이웃 등 취약계층 52세대에 반찬을 직접 전달하며 안부를 살피고 이웃 간의 정을 나눴다.

 

전금숙 회장은 "더운 여름에 한 끼라도 건강한 식사를 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정성껏 준비했다"며 "이웃들이 맛있게 드시고건강하고 활기찬 여름을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조우영 삼성동장은 "더운 날씨에도 해마다 시간을 내어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을 실천하는 부녀회 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관심과 사랑이 넘치는 삼성동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삼성동 새마을부녀회는 해마다 반찬 나눔 봉사환경정비 활동 등 다방면으로 지역사회를 위해 발 벗고 나서고 있어 지역 주민들의 칭찬이 자자하다.

<이은주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